제목: 자동차 보험 정보조회 '한번에'… 통합시스템 구축

<p align="center"><img src="http://sem.icross.co.kr/files/image/2017/05/165568765592276c3832d9.jpg" /></p>
<p align="center" >&nbsp;</p>

<p align="left">앞으로는 교통사고로 경찰 조사를 받는 운전자들이 직접 보험사에 연락해 가입증명서를 받아야하는 수고를 덜 수 있게 됐다.<br />
경찰청은 보험개발원과 11개 손해보험사의 전산망과 연계해 자동차 종합보험 가입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곧바로 가입증명서를 발급할 수 있는 '원클릭' 시스템을 구축, 22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.<br />
경찰에 접수된 교통사고 조사 과정에서 운전자의 자동차 종합보험 가입 여부를 확인하는 것은 필수 절차다. <br />
다만 이때까지 경찰 조사를 받은 운전자들은 직접 보험사에 가입증명서를 발급받아 팩스 또는 우편으로 경찰에 제출해왔다. <br />
사고 직후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곧바로 가입증명서를 받아 제출한다해도 통상 30분 가량의 시간이 소요됐다.<br />
경찰은 앞으로 교통사고 관련 운전자들이 별도로 자동차 종합보험 가입증명서를 제출할 필요가 없으며 보험가입 사항 확인을 위한 경찰서 대기시간이 단축되는 등 국민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내다봤다.<br />
또 보험사들은 자체 효과분석 결과, 보험가입 증명서 발급 관련 전화 상담실 운영비 등 연간 약 12억원의 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.<br />
경찰 관계자는 &quot;무분별한 조회를 방지하고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로그기록을 저장하도록 했다&quot;며 &quot;경찰은 교통사고 조사과정 전반에 걸쳐, 국민들의 불편 사항을 줄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개선방안을 발굴해 나갈 예정&quot;이라고 말했다.</p>
<p align="left">&nbsp;</p>
<p >&nbsp;</p>